현재위치 : Home > 이야기가 있는 찻자리 2011 > 화랑들의 차생활 강릉

ㆍ이야기가 있는 찻자리 2011
 
화랑들의 차생활 강릉
    · 상품코드 : KTT005
    · 출발일자 : 2011년 03월 26일 (토요일)
    · 여행기간 : 0박1일 (당일여행)
    · 판매가격 : 전화문의
여행상품설명
.
화랑, 율곡이이, 교산 허균과 사명대사의 차향이 짙게 배여 있으며 경포대와 한송정, 죽서루와 활래정과 같은 다실들이 즐비한 아름다운 강릉에서 선조들의 차생활을 찾아봅니다.


한송정

신라 진흥왕(540~545)무렵 화랑들이 명산대천을 순례하면서 심신을 수련할 때 차를 달여마시던 곳으로 경포대와 더불어 화랑의 차 유적지로 가장 유명한 정자입니다

月白寒松夜(월백한송야) 달 밝은 한송정 밤
波安鏡浦秋(파안경포추) 물결 잔잔한 경포의 가을
哀鳴來又去(애명래우거) 슬피 울며 왔다가 또 가는
有信一沙鴗(유신일사립) 소식 지닌 한 마리의 갈매기

장연우(張延祐)의 한송정곡(寒松亭曲)

화랑들이 자취를 남긴 이래 장연우는 유명한 ≪한송정곡(寒松亭曲)≫을 남겼고, 이인로, 김금기, 안축, 이곡, 김시습 등 기라성 같은 문인들이 화랑의 자취를 찾아보고 이를 찬미하는 시들을 남겼습니다 오늘날 한송정은 우리나라는 물론 일본,중국 다도인들까지 성지로 여기고 있어 민족문화유산의 또하나의 자랑거리가 되고있으며 현재 제18공군 비행단 부대 안에 위치하고 있어 민간의 출입이 제한되고 1년에 한번 차회에 개방되어 지고 있습니다

※ 한송정은 군사시설에 위치하고 있어 일체의 촬영이 허가되지 않습니다. 이점 양해바랍니다.


선교장(활래정)

선교장은 조선시대 대표적인 상류주택으로 경포호가 현재와 같지 않고 그 둘레가 12㎞였을 때 배를 타고 건너다녔다고 하여 '선교(船橋, 배다리)'라는 택호를 가지게 되었습니다. 이 선교장 안에는 경포대, 한송정과 더불어 강릉의 차 문화를 대표하는 또 하나의 정자 활래정이 위치하고 있습니다.


 ▲ ≪활래정(活來亭)≫ 태장봉에서 흘러내린 맑은 물이 이곳을 거쳐 경포호수로 빠져나간다   
ⓒ저작권, 다도심행

정자이자 다실로서 지붕은 하나로 이어져 있지만 정자 안에는 방이 두 개 입니다. 그 방을 연결하는 일종의 복도가 있고 복도 옆에는 자그마한 방이 하나 더 감추어져 있는데 이 방이 양쪽의 다실에서 차를 즐기는 양반들을 위해 아랫사람들이 차를 준비하던 부속다실입니다. 이처럼 활래정은 조선 후기 사대부가의 차 문화를 보여주는 유일한 건물입니다.


 ▲ 선교장에 있는 열화당, 러시아 공사관에서 지어준 러시아식 테라스가 이채롭다.   
ⓒ저작권, 다도심행


허난설헌 생가터


 ▲ 조선문인 허난설헌과 홍길동의 저자 허균의 생가터로 추정된다.    
ⓒ저작권, 다도심행

조선 선조때 문신인 허엽이 살던 집으로 조선시대 대표적인 시인 허난설헌이 태어났으며 홍길동의 저자 허균이 살았다고 전해집니다. 생가터로 추정되는 이곳은 토담과 주변솔밭이 조화를 이룬 연화부수형(蓮花浮水形,: 물 위에 떠 있는 연꽃과 흡사하다는 뜻) 명당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 한옥이 주는 포근함과 차 한잔이 주는 따스함 .    
 ⓒ저작권, 다도심행


경포대

관동팔경의 하나로 경포호수 북쪽 언덕에 있는 누각으로 그 명칭은 ‘여름밤의 밝은 달과 담소의 맑은 물이 아름다운 경관을 이룬다’는 데서 유래되으며, 신라 4선(四仙) 즉,술랑,남랑,영랑,안상 화랑등이 심신을 단련하며 차를 즐겼던 곳에 강원도 관리였던 박숙(朴淑)이 지은 정자입니다

 
▲ 경포호수의 아름다운 경치가 한눈에 보이는 경포대   
ⓒ저작권, 다도심행


교산시비

허균의 「누실명(陋室銘)」을 써놓은 시비로서 허균이 태어난 외가인 애일당(愛日堂)이 있던 터의 뒤산에 세워져 있습니다. 교산은 허균의 아호로서 애일당의 뒷산은 이무기가 누워있는 모습으로서 그 지맥이 사천 앞바다 모래사장에서 그치므로 교산(蛟山)이라 하였는데 ,혀균이 이 산 이름을 자신의 호로 삼았다고 합니다



 
▲ 문학탐방지로도 각광받는 교산시비   
ⓒ저작권, 다도심행


왕산 커피농장

우리나라 최초로 상업용 커피가 생산된 커피농장으로 커피나무 전시관에는 제주 여미지 식물원에서 가져온 우리나라에서 가장 오래된 20여년생된 커피 나무들이 뿌리를 내리고 있고 커피에 관련된 각종 유물들이 전시된 커피 박물관, 독일산 Probat 로스터를 이용한 로스팅을 볼수있는 로스팅하우스, 커피숍 및 기념품점 등이 있습니다.


▲ 왕산 커피농장에 있는 커피박물관  
  ⓒ저작권, 다도심행